자유게시판

O 씨앗포인트


O VIP뉴스


O VIP수도


O VIP전략


O VIP수익


O VIP자유




O 한국거래소
O 전자공시시스템
O investing.com
O 네이버 증권
O 아이투자
O 38커뮤니케이션
O 모아 경영정보

O 삼성전자 | O SK하이닉스
O NAVER | O LG화학
O 셀트리온 | O 현대차
O 삼성SDI | O 카카오
O 엔씨소프트 | O LG생활건강

O 주식자유


O 주식자료


O 자선주식


O 모아주식


O HOT 50
1. 외인 10년來 최대 '사자'···코스피 3,150…
2. 韓증시 시총 2500조 돌파…1주간 200조↑
3. 21년 1/9 미국 다우지수 최근 10년간 흐름
4. [주간증시 리뷰]거침없이 하이킥…개인이 밀어올린 …
5. 네오이뮨텍, 증권신고서 제출…2월 코스닥 상장
6. 21년 1/10일 미국 나스닥 지수의 최근 10년…
7. [위클리 마켓] 씨앤투스성진·솔루엠·씨이랩 기업공…
8. ‘동학개미 선봉장’ 존 리 “한국도 미국처럼 1만…
9. 솔젠트, 우리사주조합원 유상증자 철회 결정
10. [공지] 장기투자 50%, 단기투자 50%로 투자…
11. 21년 1/11일 주식시장 자료
12. 리스큐어바이오사이언시스, 바이오스 社와 비알콜성지…
13. LG화학·엔씨소프트 황제株 등극하나…100만 고지…
14. 상식 뒤집은 주식시장…공매도발 조정 신호탄 솔솔
15. 올해도 공모주 대어 나온다…현명한 투자 하려면?
16. 21년 1/12일 주식시장 자료
17. 남들다따는 정처기! 이제는 손쉽게따자~(feat.…
18. [장외시황] 상장 추진 중인 ‘솔루엠ㆍ프레스티지’…
19. 쿠팡, 2020년 결제 추정금액 21.7조 원
20. 인스코비, 자회사 아피메즈 통해 세포치료 분야 투…
21. 정보보안기사 자격증 이제는 제대로 준비하자!
22. 엔비티 공모청약 1일차 청약경쟁률
23. EDGC, 솔젠트 주주 간담회…"경영권 확보 시 …
24. [공지] 드림씨*선교교회에 250,000 포인트 …
25. 예상보다 빠른 LG에너지솔루션의 IPO 추진설에 …
26. 900432 나인레인즈 방송수신기 및 기타 영상,…
27. 21년 1/13일 주식시장 자료
28.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유튜브로 투자미팅 최초 공…
29. 900427 화이버텍 기타 소프트웨어 자문, 개발…
30. [장외시황] 아크로스ㆍ바디프랜드, 52주 최고가 …
31. 한국스팩9호 공모청약 마감날 청약경쟁률
32. [2021.02월 중간] 카페개설 감사 포인트 ~…
33. "새해 첫 공모주 일냈다" 엔비티 청약 경쟁률 4…
34. [공지] 카페를 개설하시면 10만 캐시를 적립해드…
35. 엔비티 공모청약 마감날 청약경쟁률
36. 900435 방림디지털(구.디스텍컴) 액정표시장치…
37. 새해에는 이제 코딩으로 인생을 코딩해보자!
38. [안내] 구글 애드센스~~~!!!
39. 상장 앞둔 SKIET "정보전자소재 글로벌 일류기…
40. 솔루엠 "3년 안에 전자가격표시기 시장 세계 1위…
41. 방송하던 기상 캐스터 얼굴이...북극 한파의 위력
42. 900424 애트랩 전자집적회로 제조업
43. 900434 케이티바이오시스 의학 및 약학 연구 …
44. 102180 아주하이텍 기타 측정, 시험, 항해,…
45. 21년 1/14일 주식시장 자료
46. 900425 헤드오픈 기타 소프트웨어 자문, 개발…
47. 900426 엔디에스 컴퓨터시스템 통합 자문 및 …
48. 900411 글로벌스포츠 신발 도매업
49. [안내] 2/10 ~ 2/11은 포인트 출금의 날…
50. [안내] 안전한 데이터 보관을 위히여 백업서버를 …

인연

작성자 정보

  • 작성자 독신주의자남자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인연



10년 전 샌프란시스코로 향하는 비행기 안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객실 승무원들이 한 차례의 서비스를 마친 후,
일부가 벙커(여객기 안에 있는 승무원들의 휴식처)로
휴식을 취하러 간 시간이었습니다.

서씨는 더 필요한 것이 없는지 객실을 둘러보고 있는데
할머니 한 분이 계속 화장실을 들락 거리시며
어쩔 줄 몰라하고 계셨습니다.

뭔가 도움이 필요할 것 같아 다가가 여쭈었습니다.
“도와드릴까요? 할머니 어디 편찮으신 데 있으세요?”
할머니는 잠시 아주 난처한 표정을 짓더니
서씨 귀에 대고 이렇게 말했습니다.
“아가씨~ 내가 틀니를 잃어 버렸는데,
어느 화장실인지 생각이 나지 않아. 어떡하지?”
서씨는 “제가 찾아보겠다” 며 일단 할머니를
안심시킨 후 좌석으로 모셨습니다.

그 후 비닐장갑을 끼고 화장실 쓰레기통을 뒤지기 시작했습니다.
다 디져본 후 마지막 쓰레기통에서 휴지에 곱게 싸인
틀니를 발견했습니다.

할머니가 양치질을 위해 잠시 빼둔걸 잊어버리고 간 것을
누군가가 쓰레기인 줄 알고 버린 것이었습니다.
서씨는 틀니를 깨끗이 씻고 뜨거운 물에 소독까지 해서
할머니께 갖다 드렸습니다.
할머니는 목적지에 도착해 내릴 때까지
서씨에게 여러 번 “고맙다” 는 인사를 했습니다.

세월이 한참 흘러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을 약속하고
지방에 있는 예비 시댁에 인사를 드리러 가기로 하였습니다.
미국에 계신 남자친구의 외할머니께서 서울에 오셨다고
먼저 인사를 드리러 가자고 해서
잔뜩 긴장한 채 남자친구를 따라 할머니를 뵈러 갔습니다.

그런데 할머니를 뵌 순간 어디선가 뵌 분 같았습니다.
“할머니, 처음 뵙는 것 같지가 않아요. 자주 뵙던 분 같으세요.”
그러자 할머니께서는 서씨의 얼굴을
가만히 쳐다보시더니 갑자기 손뼉을 치며
“아가! 나 모르겠니? 틀니, 틀니!” 하시더니
그 옛날 항공탑승권을 여권 사이에서
꺼내 보이셨는데 거기에 서씨 이름이 적혀 있었습니다.

할머니는 언젠가 비행기를 타면 그때
그 친절했던 승무원을 다시 만날 수 있을 것 같아
이름을 적어 놓았다고 합니다.

“우리 손주와 결혼할 처자가 승무원이라해서 혹시나 했는데..
이런 인연이 어디 있느냐~”며 서씨를 아주 좋아하셨습니다.
서씨는 예비 시댁 어른들을 만나기도 전에
사랑받는 며느리가 되었고
아주 행복한 결혼생활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 피천득 수필 ‘인연’ 중에서-

우리의 삶은 계속해서 사람들을 만나고
많은 사람들과 인연을 맺으며 살아갑니다.
가벼이 스치는 사람도 소중한 인연이 될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어떠한 과정도 이유 없는 것이 없다.
모든 생성은 그 원인을 가지며 그러기 때문에 필연이다.
– 레우키포스 —

캐시 선물 선물명단 선물하기

최소 1P ~ 최대 10,000,000P 까지 가능합니다.
로그인 후 선물하실 수 있습니다.

선물 받은 내용이 없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193 / 1 Page
번호
제목
이름



공지글


수익인증


최근글


새댓글


O 전체 캐시 순위
  • 1홍신5,302,216
  • 2해피포인트604,360
  • 3독신주의자남자343,727
  • 4새싹보리262,052
  • 5행쇼257,886
  • 6버부기114166,005
  • 7바람138,002
  • 8열심히살자125,809
  • 9만세인107,576
  • 10zuro102,148
  • 11모아90,500
  • 12남단90,262
  • 13용마산40,000
  • 14누구시낭30,000
  • 15김치진30,000
  • 16인언30,000
  • 17Mrante30,000
  • 18풍선거사30,000
  • 19호랑이530,000
  • 20열대야30,000



● MENU 창고 ●
O 나도기자 | O 유료뉴스 | O 모아링크 | O 리셀러 | O 해피펀드 | O 해피나눔 | O 모아지식인 | O 포인트뷰
O 모아창업 | O 창업공지 | O 창업뉴스 | O 창업자유 | O 창업홍보 | O 업종별창업 | O 자금별창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