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방황하는 서른, '아직 낫서른'과 함께"…정인선X강민혁의 29금 공감 로맨스

작성자 정보

  • 작성자 뽀빠이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30대에 접어든 배우 정인선, 강민혁이 '아직 낫서른'을 통해 '찐' 서른의 고민과 사랑을 그리며 공감을 선사한다.

23일 오후 카카오TV 오리지널 '아직 낫서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오기환 감독, 정인선, 강민혁, 안희연, 송재림, 차민지가 참석했다.

'아직 낫서른'은 적당히 교묘하고 적당히 똑똑해졌지만, 여전히 흔들리고 방황하는 서른살 세 여자의 일과 사랑을 그린 공감 로맨스다.

'아직 낫서른'은 웹툰 '85년생'을 원작으로 한다. 오기환 감독은 '아직 낫서른'만의 차별점에 대해 "원작이 있는 드라마는 원작과 따로 노는 불협화음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최대한 깔끔하게 웹툰의 곁가지들을 잘 잘라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최고의 배우님들을 모셨다. 이들의 하모니를 기대해달라. 서른 즈음을 다양하고 풍성한 결이 담겼다고 자부한다"며 캐스팅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오기환 감독은 '아직 낫서른'을 통해 20분 분량의 미드폼 드라마에 처음 도전한다. 이에 오기환 감독은 "경계가 무너지는 시대다. 300분 영화라고 생각하고 만들었다. 제작사에서 여유를 줘서 좋은 배우들과 잘 찍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정인선은 인기 웹툰 작가 서지원 역을 맡았다. 실제로 30살일 때 '아직

캐시 선물 선물명단 선물하기

최소 1P ~ 최대 10,000,000P 까지 가능합니다.
로그인 후 선물하실 수 있습니다.

선물 받은 내용이 없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427 / 1 Page
번호
제목
이름